최종편집 2017.03.26(일)02:22
 

 

 
 
   
   
   
   
약사국시 응시, 평가인증 받은 졸업자로 제한 추진
서민지기자 mjseo@medipana.com 2017-03-20 09:15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의사, 한의사, 간호사 국가시험처럼 약사 국가시험도 인증을 받은 졸업생만 응시할 수 있도록 제한하는 법안이 국회에 제출됐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자유한국당 김승희 의원은 최근 이 같은 내용의 약사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현행 약사법은 약사면허 취득에 필요한 약사국가시험의 응시자격을 약학을 전공하는 대학을 졸업하고 약학사 학위를 받은 자로 정하고 있다.
 
이와 달리 현행 의료법은 의사·한의사·간호사 등의 국가시험 응시자격을 고등교육법에 따른 평가인증기구의 인증을 받은 의학·간호학 대학 등을 졸업한 경우로 정하고 있다.
 
상이한 법으로 인해 약사국가시험도 의사·간호사 등 국가시험의 경우와 같이 그 응시자격을 평가인증을 받은 약학대학을 졸업한 자로 보다 강화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는 상황.
 
이에 김 의원은 약사 국시 응시자격을 '고등교육법 제11조의2에 따른 인정기관의 인증을 받은 약학을 전공하는 대학을 졸업하고 약학사 학위를 받은 자'로 하는 개정안을 발의한 것.
 
김 의원은 "최근 약계에서는 약학교육의 질 관리를 통해 양질의 약사 인력이 양성·배출될 수 있도록 하고, 유사 전문 자격제도 간 균형성을 확보할 필요가 있다는 의견이 제기되고 있다"면서 "이번 개정안을 통해 우수 약사인력의 배출 및 약사자격에 대한 국민의 신뢰도 제고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서민지기자 (mjseo@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mjseo
기사작성시간 : 2017-03-20 09:15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베일 벗는 국내사 '뇌졸중 치료제'‥해외에서 군침
[메디파나뉴스 = 박으뜸 기자] 국내사가 뛰어든 '뇌졸중 치료제'가 가시적인 성과를..
250억 베시케어 시장 도전하려면 '더 빨리·더 싸게'
오는 7월 13일 물질특허가 만료되는 연간 250억원의 과민성방광 치료제 '베시케어' ..
중앙대·덕성여대·경북대 등 약대 8곳서 학장 교체
다수 약학대학에서 1학기 시작을 앞두고 학장 교체가 이뤄진 것으로 파악됐다.  ..
지금 의약계에선...
 
 

 
 
 
메디파나 클릭 기사
제약업계, 젊은 피 수혈‥형제경영·오너체..
250억 베시케어 시장 도전하려면 '더 빨리..
베일 벗는 국내사 '뇌졸중 치료제'‥해외에..
중앙대·덕성여대·경북대 등 약대 8곳서 ..
"우린 면역항암제가 절실하다"…급여화 논..
한국콜마 대표이사에 최학배 사장
서울제약, 스마트 필름 기술로 세계 진출 ..
"이대로면 공급 대혼란"… 일련번호 앞두고..
지방의료원장 의사 구걸하기.."인건비·파..
`C형간염 치료제` 르네상스‥의사들 선택 ..
기회조차 빼앗지는 맙시다. 급여화 반드시..
암이 사망의 원인으로 1,2위인 상황에 현..
이미 대형기관 한의사들은 현대의학기기를 사..
사례랑 백신 사상충처방제 문제랑 뭔 상관이..
그럼 일반의약품 편의점에 다풀어라 독점하지..

[포토] "불통 정부와 소통하러 왔습니다!"

 
블로그
스티풀
명절 때 개 키우는 집 특징
이 분야 주요기사
소아 의약품 60% 오프라벨‥"임상시험 강제화 고려"
"우린 면역항암제가 절실하다"…급여화 논의 일부 진전
민인순 교수 "오프라벨 임상시험 지원해야" 제안
더불어의료포럼, 의료계 목소리→공약 반영 힘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