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06.23(금)17:38
 
 
 
   
   
   
   
의협 비대위 "탄핵 후 원격의료 추진, 단호히 거부"
오는 21일 국회 복지위 법안소위 상정 예정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17-03-20 17:42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국회에서 원격의료 관련법안이 추진되자 의료계가 반대에 나섰다.

 대한의사협회
대한의사협회 범의료계 비상대책위원회(이하 의협 비대위)는 20일 성명을 통해 "원격의료를 계속 추진하는 보건복지부에 엄중 항의하며, 계속 동 법안을 추진할 경우 의료계가 할 수 있는 모든 수단을 동원하여 투쟁할 것이다"고 밝혔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법안심사소위원회에 따르면 오는 21일과 22일 의사-환자 간의 원격의료를 허용하는 보건복지부 발의 의료법 개정안을 심의할 예정으로 알려졌다.

보건복지부가 발의한 의료법 개정안은 지난 제19대 국회에서 사회적 공감대를 얻지 못해 자동 폐기된 법안을 재상정한 법안으로 보건복지부는 어떻게든 법안을 통과시키기 위해 원격의료라는 표현 대신 '정보통신기술 활용 의료'라는 표현을 사용하고 대상범위를 축소하는 등 수정의견을 제출한 상태이다.

의협 비대위는 "표현 변경과 대상 축소 등의 보건복지부 조치는 동 법안을 통과시키기 위한 보건복지부의 꼼수에 불과하고 국민건강에 대한 고려가 없는 원격의료에 대한 법이다"며 " 복지부가 내놓은 이번 수정법안에 대한 온정적 시각을 단호히 거부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정부가 추진하고자 하는 의사-환자 간 원격의료는 진료의 기본원칙인 대면진료원칙을 훼손할 뿐만 아니라 의료전달체계의 근간을 뒤흔들어 의료계의 일대 혼란을 초래할 수 있다. 또한 안전성·유효성 검증이 제대로 되지 않아 국민 건강 및 환자 안전에 치명적인 위해를 초래할 수 있어 전문가단체와의 충분한 의견수렴 등을 거쳐 신중히 추진되어야 한다"고 못박았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hopewe
기사작성시간 : 2017-03-20 17:42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PM2000 인증 취소 적법하다는 판결, 왜?
약국에서 PM2000을 사용하지 못하게 된 취소 처분이 적법..
여름 고개드는 손발톱무좀약, 신약-제네릭 출시 활발
무좀 환자가 두려워하는 여름철에 앞서, 손발톱 무좀 치료제들의 출시 및 개발이 ..
의협 "상대가치개편, 개원가 어려움 가중 예상"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최근 발표된 2차 상대가치 개편과 관련해 5개 의료행위..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현대약품, '대학생 마케터 17기' 발대식 개..
신풍제약, 네팔 오지에 의약품 지원 및 봉..
PM2000 인증 취소 적법하다는 판결, 왜?
유통-제일약품 마진 협상 타결… 의약품 공..
[현장] 2017 Liver Week, 간염과 간암 신규..
여름 고개드는 손발톱무좀약, 신약-제네릭 ..
KDRA 원료의약품연구회, 23차년도 워크샵 ..
휴온스 계열사 휴메딕스 "청년실업 해소 앞..
FDA, 화이자 에포젠 바이오시밀러 승인 재..
휴젤파마 웰라쥬, 저소득층 청소년 위생용..
명칭보다....매년 나오는 기록사들의 취..
현행 약대입학제도는 심각한 적폐입니다. ..
당장 통합 6년제로 바꿔야합니다. 부작용..
약사가 필요한건가 조제비4000 원 아깝..
버스타기전 교통사고로 죽을수 있다 설명하..

[포토] "아스피린 합성 120주년이 됐어요"

 
블로그

‘슈퍼카 승차감’ 비키니 입고 테스트?
이 분야 주요기사
의협 "상대가치개편, 개원가 어려움 ..
검체·영상↓ 상대가치에 뿔난 내과 "..
PMC박병원 `박진규장학회` 장학금 전달
보건의료인력 확대 점화…"왜 자꾸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