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10.17(수)10:36
 
 
 
   
   
   
   
국내 제약기업들 윤리경영도 조만간 세계 수준 도달
`ISO 37001` 1차 기업군 6월 이내 인증 완료‥2차 기업군 7곳도 인증심사 예비절차 마무리
최봉선기자 cbs@medipana.com 2018-05-16 11:38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한국제약바이오협회가 국내 제약기업의 윤리경영 수준을 세계 표준으로 끌어올린다는 취지로 지난해 도입을 결정한 `ISO 37001` 인증절차가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한국제약바이오협회에 따르면 대웅제약, 대원제약, 동아ST, 유한양행, 일동제약, 코오롱제약, GC녹십자, JW중외제약 등 9개사로 구성된 ISO 37001 도입·인증 1차 기업군이 6월 이내 인증을 완료할 전망이다.
 
지난 2017년 10월 ISO 37001을 도입하기로 결정한 지 7개월만에 한미약품과 유한양행, 코오롱제약 등 3개 제약사가 인증을 취득했다. 여기에 GC녹십자가 1차, 2차 심사를 완료해 이달중으로 ISO 37001을 획득할 예정이며, 1차 기업군 가운데 나머지 5곳도 오는 6월 중 인증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2차 기업들은 인증심사 예비절차를 마무리했다. 동구바이오, 명인제약, 보령제약, 삼진제약, 안국약품, 휴온스글로벌, 종근당 등 2차 기업군 7개사는 최근 내부심사원 양성교육을 마쳐 인증심사를 앞두고 있다.
 
앞서 협회는 지난해 10월 이사회에서 이사장단사와 이사사 51개사를 중심으로 총 5차에 걸쳐 순차적으로 ISO 37001을 도입하기로 결의한 바 있다.
 
'ISO 37001' 인증을 받기 위해서는 △신청 △반부패경영시스템 구축 및 운영(내부심사원 양성교육, ISO 37001 설계 및 운영, 인증심사 대응) △인증심사 등의 절차를 거친다.
 
그런가하면 제일약품, 엘지화학, CJ헬스케어, SK케미칼생명과학부문, 한독, 글락소스미스클라인, 한국아스텔라스제약, 한국얀센, 동화약품, 동국제약, 신풍제약, 한국유나이티드제약 등 12개사로 꾸려진 3차 기업군은 올해 10월부터 인증 준비 작업에 착수한다. 이 중 비이사사로선 유일하게 유니온제약이 포함돼 주목된다. 유니온제약과 앞서 코오롱제약은 이사사가 아님에도 ISO 37001 인증 획득을 희망해 명단에 추가됐다.
 
이에 대해 협회는 "ISO 37001 도입 초기 기업차원의 부담감이 적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제약기업들이 착실히 준비해 인증기업이 잇달아 나오고 있고, 일반 회원사가 자발적으로 동참하는 것은 윤리경영에 대한 산업계의 당위적 인식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평가했다.
 
협회는 ISO 37001 확산을 위해 관련 정보 공유 등 다양한 활동을 벌이고 있다. 먼저 지난달 개최된 상반기 윤리경영 워크숍에서는 ISO 37001과 관련해 대표이사의 의지 천명 등 성공요인을 비롯해 도입준비에 따른 고충, 기존 CP(공정거래자율준수프로그램)와의 차이점 등을 안내했다.
 
협회는 조만간 ISO 인증 경험이 있는 1차 기업과 인증을 준비중인 2차 기업간 간담회도 마련해 인증에 필요한 다양한 정보와 노하우를 공유할 계획이다.
 
한편, ISO 37001(Anti-Bribery Management System)은 162개국이 참여하는 ISO(국제표준화기구)가 2016년 10월 제정한 반부패경영시스템이다. 정부기관과 비정부기구, 기업체 등 다양한 조직이 반부패프로그램을 수립하고, 집행·유지하는데 도움을 주고자 고안된 부패방지 국제표준이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최봉선기자 (cbs@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cbsun
기사작성시간 : 2018-05-16 11:38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일회용 점안제 공급 차질… 소비자 컴플레인 '여전'
한꺼번에 많은 물량이 저용량으로 교체되면서 일회용 점안제들의 공급에 차질이 생..
실손보험 자동청구에 의료계 반발‥"심사 강화 우려"
[메디파나뉴스 = 조운 기자] 정부가 실손의료보험금 청구 간편화를 위한 실무협의체 ..
개혁 내세운 최광훈, 대약회장 출사표
최광훈 경기도약사회장이 개혁을 바탕으로 한 새로운 대한..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식약처 위상 강화..대통령 직속기관·임기..
政 "혁신형제약 인증제도 개선 검토중"
프로포폴 투약 남용 사건…고개숙인 성형외..
부광약품 창립 58주년… "당뇨·파킨슨 신..
윤일규 의원 "진흥원, 미래첨단의료 대비 ..
"DUR만으로는 부족..노인을 위한 전문약사 ..
부산시약 선거 첫 출사표… 김정숙 약사 '..
보건복지인력개발원 심각한 '갑질'논란
'벽 낮아진 첨복단지' 청년창업자 입주 쉬..
"알앤엘·네이처셀 주가조작 동일인..식약..
과기부와 산업부도 동참해야한다 이제는 우..
비결핵항산균 ntm약개발 해주십시오~~ ..
의대 를 3배수 늘리면 됨
교모로3번입원반복하고있는데 발작2번빼고..
데모달과아바스틴의효과가교모세포종에제일효과..

[포토] 고신대복음병원, 호스피스 주간행사 성황

 
블로그
커피
martini artnugan
이 분야 주요기사
노바셀, 아토피피부염 신약 후보물질 전임상..
휴온스, CPhI Worldwide 201..
바둑 루키 양성 조아바이톤배, 경기 반환점..
서울 약대 오유경 교수, 11회 윤광열 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