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브란스-서울시향, 환자 치유 사회공헌활동 MOU

환자와 보호자 위한 재능기부…서울시향 "치유의 선율 선사할 것"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서울시립교향악단이 세브란스병원 환자들을 위해 음악을 통한 재능기부에 참여한다.
 
세브란스병원과 (재)서울시립교향악단이 지난 12일 병원장실 회의실에서 환자 치유를 위한 병원 내 정기공연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73년 역사를 가진 서울시향은 2005년 재단법인으로 독립한 후 세계적 명성의 객원지휘자와 협연자가 함께하는 정기연주회를 가지며 한국 클래식 음악계를 주도하고 있다.
 
전문 공연장을 벗어나 병원과 교도소 구민회관 등에서 방문공연을 진행하고, '우리동네 음악회', '어린이날 음악회', '강변음악회' 등을 통해 서울시민들에게 사랑받고 있는 대표적인 오케스트라다.
 
서울시향은 이번 MOU를 통해 세브란스병원을 방문한 환자와 보호자를 위한 1년에 1회 이상 정기공연을 가질 계획이다. 정기 공연뿐만 아니라 팀별로 참여해 환자와 보호자를 위한 재능기부도 실천한다.
 
서울시향의 경우 지난 2012년과 2015년 세브란스병원에서 정기공연을 진행했으며, 올해 초에도 공연을 가진 바 있다. 서울시향의 공연에 환자나 보호자들의 만족도가 높아 이번에 정기 공연 MOU를 체결하게 됐다.
 
이병석 세브란스병원장은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오케스트라 공연을 통해 환자와 보호자들이 평소 접하기 힘들었던 클래식 공연을 쉽게 접할 수 있게 됐다"며 "서울시향과의 MOU를 통해 병원을 찾는 환자들이 새로운 경험을 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은경 대표이사는 "클래식이 어렵다는 편견을 깨고 우리 주변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음악으로 환자들에게 다가갈 것"이라며 "아픈 환자들이 치유의 희망과 의지를 가질 수 있도록 다양한 클래식 음악을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세브란스병원은 이번 서울시향과의 MOU를 통해 병원을 찾는 환자와 보호자, 방문객에서 보다 많은 문화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세브란스병원은 우리라운지 아트스페이스를 통한 예술 작품 전시회와 다양한 공연팀의 로비 공연 등을 진행해 오고 있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이메일 기사목록 인쇄
기사속보

이 분야 주요기사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1. 1 해법으로 언급되는 '의사수 늘리기' "근시안적 시각"
  2. 2 "2012 일괄인하 비교 안될 충격파"…중소제약 "생사 갈림길"
  3. 3 심평원 적정성평가 직원 숨져..'업무 압박' 가능성 무게
  4. 4 올해도 끊이지 않는 의약품 장기 품절-수급 불안정
  5. 5 87개 급여중단…'폐지된 투아웃제' 적용 최선인가?
  6. 6 동화약품, 화장품 무등록 제조판매 논란
  7. 7 수익성과 직결‥ 상장제약사들 `매출원가비율` 60% 육박
  8. 8 골관절염 치료시장에 도전‥신무기 `콘쥬란` 장착
  9. 9 공동생동 충족 따라 오리지널의 30%까지만 약가준다
  10. 10 미세먼지 기승에 니즈↑… 안구건조증 치료제 개발 박차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포토
블로그
등록번호 : 서울아 00156 등록일자 : 2006.01.04 제호 : 메디파나뉴스 발행인 : 조현철 발행일자 : 2006.03.02 편집인:김재열 청소년보호책임자:최봉선
(07207)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가길 19, B동 513호(양평동 5가 우림라이온스벨리) TEL:02)2068-4068 FAX:02)2068-4069
Copyright⒞ 2005 Medipan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