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6.25(월)07:00
 
 
 
   
   
   
   
"에이즈 백신개발하자" 한·이태리 전문가 한자리에
제1회 한국·이탈리아 국립보건연구원 공동심포지엄 개최
신은진기자 ejshin@medipana.com 2018-06-14 09:37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한국과 이탈리아 HIV/AIDS 연구자들이 모여 HIV/AIDS 바이러스의 기초기전 및 백신개발 연구 교류의 장 마련에 나섰다.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 국립보건연구원(원장 박도준)은 14일 충북 오송 질병관리본부 국제회의실에서 'HIV 병원체 기전연구 및 HIV 백신개발 연구 전략'이라는 주제로 '제1회 한국·이탈리아 HIV/AIDS 공동심포지엄'을 개최한다.
 
국립보건연구원은 2017년 이탈리아 국립보건연구원(Istituto Superiore di Sanita, ISS)과 교육 및 과학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해  학술·인적교류 등 양국 기관의 발전을 위한 협력관계를 구축한 바 있다.
 
이에 후속조치로 주한 이태리 대사관의 협조로 양국 간 연구협력 강화와 상호 연구정보 공유 등을 위한 심포지엄을 개최하게 되었다. 
 
올해 첫 번째로 개최하는 이번 공동심포지엄에서는 마르꼬 델라세타 이탈리아 대사, 이탈리아 국립보건연구원 HIV 기초기전·백신 연구자,  국립보건연구원 감염병연구센터장을 비롯한 국내 HIV/AIDS 전문가 약 50여명이 한자리에 모여 양국의 HIV/AIDS 연구 소개와 최신 연구결과 들을 발표하고 상호 인적교류를 포함한 공동연구 수행 가능성을 심도 있게 논의하게 된다. 
 
박도준 국립보건연구원장은 "현재 전 세계적으로 치료제 개발로 HIV 감염인의 생존기간이 늘어났으나 HIV/AIDS 완치제가 부재하고 HIV 감염을 예방할 수 있는 백신이 없는 상황에서 한국·이탈리아 연구자들이 최신 정보를 공유하고 양국 연구자 간의 협력을 강화할 수 있는 장(場)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를 밝혔다.
 
이어 "국내 HIV/AIDS에 대한 연구자들의 우수 연구결과가 실용화되고 HIV/AIDS 관련 연구가 활성화 되도록 우수 연구자 양성 및 자원확보 등 연구기반과 여건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신은진기자 (ejshin@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
기사작성시간 : 2018-06-14 09:37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다잘렉스' 2번의 고배‥"신규 옵션은 절실한데‥"
[메디파나뉴스 = 박으뜸 기자] `다발성골수종(Multiple Myeloma)`은 질환의 특성상 ..
사무장병원 잡긴 잡아야 하는데..'비급여 몰수'에 이견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밀양세종병원 화재 참사에서 보듯 사무장병원은 의료계..
"내·외과 떠나…의료전달체계 재논의"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지난해 입원실 존치를 두고..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논란 속 대개협 회장에 김동석 선출
2018년 상반기 급여 약제, 3·4수는 기본 7..
당뇨+이상지질혈증 복합제 경쟁 '서막'… ..
연대 의대 절대평가 실험 성공적‥"창의적 ..
북한 약물 오남용 심각.."천연물신약 공동..
난항 여전한 개인의료정보 활용‥"익명화 ..
대개협회장 선거 논란 법원서 일단락...4명..
잦은 가루약 처방 대신 과립 확대? 복지부 ..
전남도醫 "의사 보건소장 우선 임명, 차별..
유유제약, 200억 규모 전환사채 발행
의사는 간호사한테 지랄하고, 간호사가 뭐..
모 병원은 응급실에서 일하면 한달에 2만..
의협 정말 이기적이고 치가 떨린다. 의사..
윈인불명화인
아는분 소개로 아이가 왜그리됬는지 녹취를..

[포토] 한국애브비 전직원, 건강 소외 이웃 봉사

 
블로그
무늬만?
나혼자 쌈디, 야윈얼굴로 등장 물욕·식욕·성욕無 깜짝
이 분야 주요기사
사무장병원 잡긴 잡아야 하는데..'비급여 ..
政-藥 갈등만 깊어진 상비약 품목조정
북한 약물 오남용 심각.."천연물..
난항 여전한 개인의료정보 활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