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6.25(월)07:11
 
 
 
   
   
   
   
[수첩] 정계 진출하는 의·약사, 국민-정부 가교역할 기대
신은진기자 ejshin@medipana.com 2018-06-14 12:01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메디파나뉴스= 신은진 기자] 6·13 지방선거 및 재보궐선거를 통해 12명의 의·약사와 간호사 출신 출마자 14명이 정계진출을 확정했다. 비례대표 후보까지 포함한다면 34명 내외의 보건의료인이 문재인정부 이후 첫 지방선거를 통해 정치계에 입문한다.
 
문재인 정부가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를 목표로 강력하게 추진중인 '문재인 케어'가 무엇보다 중요한 의제로 더오른 가운데 적지 않은 수의 보건의료인들이 정계에 진출한 것은 상당한 의미가 있다.
 
지금까지와는 완전히 다른 보건의료의 '새 판'을 짜는 문재인 케어가 추진되는 단계에서 보건의료 현장을 잘 아는 전문가들의 참여가 늘어나는 일은 무척 중요하다.
 
현장을 반영하지 못한 정책은 당사자의 고통을 야기시킴은 물론, 무엇보다도 국민에게 치명적인 문제를 일으킬 수 있다는 것을 우리는 이미 경험을 통해 잘 알고 있다.
 
건강과 생명이라는 국민생활에 특히나 밀접한 보건의료분야 이기에 정책을 마련하는데 있어 현장을 겪은 의·약사 등 보건의료인 출신 정치인들의 역할은 더욱 중요할 수 밖에 없다.
 
그간 다수의 보건의료인들의 노력과 활동으로 국민들을 위한 보건의료정책이 마련된 바 있다.
 
이번 선거를 통해 선출된 보건의료인들 역시 적극적인 활동을 통해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보건의료정책을 마련하는데 힘 써 주길 기대해본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신은진기자 (ejshin@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
기사작성시간 : 2018-06-14 12:01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다잘렉스' 2번의 고배‥"신규 옵션은 절실한데‥"
[메디파나뉴스 = 박으뜸 기자] `다발성골수종(Multiple Myeloma)`은 질환의 특성상 ..
사무장병원 잡긴 잡아야 하는데..'비급여 몰수'에 이견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밀양세종병원 화재 참사에서 보듯 사무장병원은 의료계..
"내·외과 떠나…의료전달체계 재논의"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지난해 입원실 존치를 두고..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논란 속 대개협 회장에 김동석 선출
2018년 상반기 급여 약제, 3·4수는 기본 7..
당뇨+이상지질혈증 복합제 경쟁 '서막'… ..
연대 의대 절대평가 실험 성공적‥"창의적 ..
북한 약물 오남용 심각.."천연물신약 공동..
난항 여전한 개인의료정보 활용‥"익명화 ..
대개협회장 선거 논란 법원서 일단락...4명..
잦은 가루약 처방 대신 과립 확대? 복지부 ..
전남도醫 "의사 보건소장 우선 임명, 차별..
유유제약, 200억 규모 전환사채 발행
의사는 간호사한테 지랄하고, 간호사가 뭐..
모 병원은 응급실에서 일하면 한달에 2만..
의협 정말 이기적이고 치가 떨린다. 의사..
윈인불명화인
아는분 소개로 아이가 왜그리됬는지 녹취를..

[포토] 한국애브비 전직원, 건강 소외 이웃 봉사

 
블로그
커피
섹시한 여자들이 백인 티셔츠에 (36 사진)
이 분야 주요기사
사무장병원 잡긴 잡아야 하는데..'비급여 ..
政-藥 갈등만 깊어진 상비약 품목조정
북한 약물 오남용 심각.."천연물..
난항 여전한 개인의료정보 활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