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7.19(목)23:56
 
 
 
   
   
   
   
발사르탄 사태‥병의원·약국·유통사 보상책 논의 중
政, 재처방·조제 순항 "의료기관·약국에 감사"…DUR·일련번호 활용, 유통향방 추적
신은진기자 ejshin@medipana.com 2018-07-12 06:06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발사르탄 논란이 게속되고 있음에도 일선 병·의원과 약국의 적극적인 활동 결과 재처방·조제는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11일 보건복지부 전문기자협의회와 만난 이기일 보건의료정책관<사진 右>과 김정연 약무정책과 서기관<사진 左>은 현장의 협조 덕분에 발사르탄 재처방 및 재조제가 정상적으로 진행되고 있으며, 요양기관 및 유통업체에 대한 보상대책을 적극적으로 검토중이라고 밝혔다.
 
현재 복지부는 DUR과 일련번호 시스템을 이용해 문제가 되는 발사르탄이 어떤 의원에서 몇 명의 환자에게 몇 일분의 처방이 이뤄졌는지 등 유통경로를 파악, 회수작업과 함께 모니터링을 진행중이다.
 
발사르탄의 유통경로를 전달받은 제약사는 회수를 진행하고, 병의원이나 약국에서는 환자가 재처방·조제를 받을 수 있도록 안내하는 식이다.
 
이기일 정책관은 "세종에도 중국 제지앙 화하이가 제조한 발사르탄을 300명 이상의 환자에 처방한 의료기관이 있어 현장을 방문했는데, 11일 오전 11시 기준 170여명에게 재처방이 이뤄졌음이 확인됐다. 해당 기관 근처 약국에서도 발사르탄 회수가 대부분 이뤄져 재조제가 진행되고 있었다"며 "(이번 사건을) 신뢰문제로 보고 늦은시간까지 병원과 약국이 환자들에게 연락을 취하고 있었다. 어려운 상황에서도 의약계가 잘 대응해줘서 감사했다"고 말했다.
 
현장의 노력과 관련 협단체의 협조로 원활한 재처방·조제가 이뤄지고 있다고 치하한 복지부는 국민과 의료기관과 약국의 부담이 지금보다 더 커져서는 안된다는 원칙하에 보상대책을 마련하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현재(11일 16시 기준) 복지부는 불순물 함유가 우려되는 발사르탄 원료 약제로 처방을 받은 환자가 재처방·조제를 받을 경우, 1회에 한해 환자 본인부담금을 면제하고 있다. 다른 품목으로 대체조제 또는 처방을 변경·수정해 조제하는 경우에도 별도의 환자부담금은 발생하지 않는다.
 
부득이하게 당초 처방약보다 비싼 가격의 의약품으로 조제받는 경우에도 환자부담금은 없으며, 추가 금액은 요양기관과 건보공단 간 정산을 통해 조정한다는게 복지부의 방침이다.
 
이 정책관은 "우리가 일이 늘어나더라도 국민과 보건의료계의 부담이 더 커져서는 안되기에 최대한 빠른 시간 내에 해결방안을 내놓고자 한다. 보통 불량의약품 발생 시에는 제약사가 보상을 하나, 의료기관과 약국, 도매·유통업체에 대한 보상대책을 일괄적으로 검토중이다"며 "일단 청구는 나중 문제이기에 구체적인 방안은 고민중으로, 요양기관에서는 재청구를 하면 청구액을 예정대로 지급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이어 "박능후 장관께서도 환자안전을 최우선으로 대처할 것을 강조했다. 특히 고혈압약은 어르신들이 복용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니 만큼 후속조치를 서두르라는 지시를 받았기에 심평원, 공단 등과 함께 체계적으로 후속조치를 마련중이다"라며 "과하다 싶을 정도로 대처하는 것이 낫다고 보고 대처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더불어 문제가 된 발사르탄 복용환자에 모니터링을 지속적으로 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김정연 서기관은 "중국 제지앙 화하이사의 원료의약품은 이전부터 허가되어있던 원료였는데 2015년 회사 측이 제조방법을 바꾸면서 문제가 발생한 것으로 확인됐다. 해당 원료의 결함은 정말 미량이기에 생동시험으로 발견할 수 없었던 것으로 파악됐다"며 "장기복용자에 대한 우려가 있음을 알고 있으며, 식약처가 위해평가를 시작한 상태다"고 말했다.
 
이기일 정책관도 "문제의 발사르탄을 복용한 환자가 17만 8천명으로 집계됐는데 이들에 대한 모니터링이 진행되고 있으며, 추후 식약처 위해평가 결과에 따라 조치를 취하고자 한다"라며 "우선은 해당 약 복용을 중단하고 재처방을 받도록 하는게 정부의 임무다"고 강조했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신은진기자 (ejshin@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
기사작성시간 : 2018-07-12 06:06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의료기기 규제 혁신..文 직접 답했다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앞으로 안전성 우려가 적은..
유일한 레날리도마이드 '정제', 대형병원 입성 박차
다발골수종 표적항암제 '레블리미드(성분명 레날리도마이드)'의 제형을 바꾼 제네릭..
편의점약 회의 확정… 7.29 약사궐기대회로 쏠린 시선
약사사회의 최대 화두인 안전상비의약품 품목 조정을 위한 최종 회의 일정이 결정되면..
 
독자의견
 

 
 
혈압  2018-07-12 10:14    답글 삭제
모니터링 은무슨 난그약을 5 년가까이 먹었다 지금 코피가자주난다 코피나 안멈처서 응급실도 갔었다 어떡해책임질래 모니터링이나재대루해라
 
 
메디파나 클릭 기사
지역가입자 세대원도 내년부터 국가검진대..
전북대병원, 제20대 조남천 병원장 취임
김구 대한약사회 명예회장 타계
의료기기 규제 혁신..文 직접 답했다
유일한 레날리도마이드 '정제', 대형병원 ..
조찬휘 회장 횡령 혐의 기소에 검찰 "비자..
편의점약 회의 확정… 7.29 약사궐기대회로..
고비용 약제 건강보험 급여 적용, 국민에게..
"예외지역도" 無처방 스테로이드 불법
또 늘어나는 외상센터‥국군외상센터 신축 ..
유응렬 씨 연락. 바랍니다 너무보공싶네..
유응렬 씨 연락. 바랍니다
유한양행 아냐?
유영제약큰일났네
메인에 걸게 없으니 개판이구만 ㅉㅉ 좀..

[포토] 사노피 "죽상혈전증 환자의 건강한 삶 응원"

 
블로그
커피
호 라이 핑
이 분야 주요기사
지역가입자 세대원도 내년부터 국가검진대상 ..
의료기기 규제 혁신..文 직접 답했다
좋은강안병원, 러시아 의료관광상품 설명회 ..
"예외지역도" 無처방 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