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옥녀 회장, 국회 앞 1인 시위‥"중앙회 법정단체 인정"

간무협, 릴레이 1인 피켓시위 진행 예정‥"국회는 결단을 내려라"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대한간호조무사협회 홍옥녀 회장이 결국 거리로 나섰다.

대한간호조무사협회(이하 간무협)가 24일부터 중앙회 법정단체 인정 의료법 개정안 통과를 위한 1인 시위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그 첫 번째 타자는 홍옥녀 중앙회장.

무더운 날씨에도 국회 앞 거리로 나선 홍옥녀 회장은 "1인 시위를 통해 의료법 개정안 통과가 간호조무사에게 얼마나 절실한 것인지 우리의 결의를 국회에 보여주고자 한다"면서 "보건복지부도 법 개정에 동의한 만큼 국회는 더 이상 책임을 미루지 말고 법안 통과에 결단을 내려달라"고 촉구했다.

이날 최도자 바른미래당 의원을 비롯해 이필수 대한의사협회 부회장, 김종석 대한안경사협회장 등 국회와 보건의료단체 관계자들이 현장에서 격려했다.

간무협은 지난 20일 긴급이사회에서 협회를 '간호조무사 중앙회 법정단체 관철 비상대책위원회' 체제로 전환하고 1만 간호조무사 연가투쟁을 비롯해 중앙회 법정단체 관철을 위한 투쟁계획을 의결한 바 있다.

이번 1인 시위는 오늘부터 중앙회 법정단체 인정 의료법 개정 시까지 전국 간호조무사 대표자들이 매일 국회 앞에서 피켓시위를 릴레이로 진행한다.
<ⓒ 2019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이메일 기사목록 인쇄
기사속보

이 분야 주요기사

독자의견

[안내]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동안 게시물등록시 [실명의견쓰기]로 인해 로그인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댓글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김안순 2019-07-24 15:53

    법정단체인정!!!을 원합니다

  • 김안순 2019-07-24 15:53

    법정단체인정!!!을 원합니다

  • 민이맘 2019-07-24 15:55

    울컥하네요..날씨도 더운데ㅜㅜ 힘내세요!!언젠가는 성과가 있지 않겠어요? 간호사들은 갑질참견 그만하고 정부에서는 간무사의 당연한 권리를 인정해줬음 합니다!!

  • 고수진 2019-07-24 16:09

    무더위 속에서 간무사를 대표하여 고생 많으십니다. 법정단체, 인정되어야합니다.

  • 조성원 2019-07-24 16:16

    법정단체 인정 강력히 촉구합니다.

  • 김경희 2019-07-24 16:22

    간호인력 부족이 웬말입니까? 간호조무사협회 법정단체 인정 국회통과를 강력히 촉구합니다.

  • denture 2019-07-24 16:29

    법정단체인정해주십시요.어디서손해납니까?

  • 박순주 2019-07-24 16:33

    진정 법정단체인정을 원합니다 2019-07-24 15:53

  • 전여름 2019-07-24 16:38

    무더운 날씨에 고생이 많으십니다ㅠㅠ 법정단체인정을 강력히 촉구합니다!!!!

  • 정금옥 2019-07-24 16:42

    법안이 통과되길 인정 응원 합니다

  • 박은희 2019-07-24 17:03

    대한간호조무사협회 법정단체!! 당연한 권리입니다. 강력히 촉구합니다

  • 유소영 2019-07-24 17:23

    회장님!! 힘내세요! 응원합니다 감사합니다

  • 힘내세요 2019-07-24 17:25

    법정단체 인정을 인정해주세요!

  • 행복한 여자 2019-07-24 17:30

    법정단체 인정 ...간절하게 바랍니다..

  • 비타민 2019-07-24 17:33

    힘내세요 얼마나 힘드실지 마음이 아프네요

  • 홍미진 2019-07-24 17:35

    법정단체 인정 원합니다.꼭 부탁드립니다

  • 유니맘 2019-07-24 17:35

    힘내세요! 법정단체를 강력히 원합니다!!!

  • 간호조무사 법정단체인정 2019-07-24 17:35

    간호조무사협회 법정단체 인정 통과시켜주세요

  • 김인열 2019-07-24 17:37

    힘내세요!

  • 이쁜이 2019-07-24 17:37

    간호조무사협회 중앙회 법정단체 인정 강력히 원합니다.우리도 할수 있다는 강력한 의지를 보여 줘야 할때 입니다.

  • 김인열 2019-07-24 17:38

    힘내세요! 법정단체인정을 원합니다.

  • 얼굴이름은 행복한여자 2019-07-24 17:43

    회장님 힘내세요.. 화이팅입니다. 그리고 감사합니다 . 사랑합니다 ^^

  • ㅎㅎ 2019-07-24 17:43

    간호조무사협회 법정단체 인정! 국회통과를 촉구합니다!!!

  • 저는간호조무사입니다 2019-07-24 18:05

    법정단체인정! 응원합니다~

  • 임정아 2019-07-24 18:16

    간호조무사협회 법정단체 인정 통과 응원합니다..

  • 강민지 2019-07-24 18:43

    법정단체인정해야합니다

  • 임주은 2019-07-24 19:01

    법정단체인정!!!을 원합니다

  • 김지영 2019-07-24 19:02

    간호조무사는 의료인이아닙니다

  • 안지영 2019-07-24 20:21

    그래서요? 의료인이랑 법정단체 아무 관련이 없습니다. 제대로 공부하고 얘기해요. 4년 헛공부했단 소리 안들을려거든..

  • 날천 2019-07-25 20:01

    의료인이라 한적없습니다.보건의료인입니다.그리고 의료인 만들어 달라고 언제 했습니까?법정단체 만든다 했지...기사 똑바로 해석하세요

  • 김성연 2019-07-24 19:03

    위법한 법정단체설립으로 국민안전을위협하지 맙시다 간호조무사는 의료인이아닙니다

  • 안성연 2019-07-24 20:23

    국민안전팔이 그만해요. 무식하단 소리 안들을려면. 법정단체의 의미도 모르고 떠드네요. 법으로 인정한 단체가 법정단체인데, 무슨 위법?

  • 날천 2019-07-25 20:03

    국민안전위협이라고요??중소병원 ,요양병원에서 환자직접간호는 간호조무사들이 다하고 있습니다.간호사는 챠팅위주 업무만하지요

  • 최정옥 2019-07-24 19:08

    회장님!!힘내시고~저희회원들이곁에 있습니다.법정단체인정!!기필코해낼수 있을거에요~

  • 배명길 2019-07-24 19:30

    법정단체인정 응원 합니다.

  • 김영희 2019-07-24 19:38

    간호조무사협회 법정단체 인정되어야 합니다.

  • 김영희 2019-07-24 19:43

    간호조무사협회 법정단체 인정되어야 합니다.더운 날씨임에도 중앙회 회장님을 비롯한 임원진 고생 많으십니다. 건강 해칠까 걱정 스럽습니다. 힘내시고 꼭 법정단체인정 기원합니다.

  • 성진환 2019-07-24 20:21

    이젠 법정단체인정 인정해줄때도 되지 않앗습니까? 꼭좀 해주세요

  • 김경숙 2019-07-24 20:21

    법정단체인정을 원합니다

  • 간호조무사학생입니다 2019-07-24 20:46

    법정인정단체인정되었으면 좋겠습니다

  • 김영자 2019-07-24 20:59

    더운 날씨에 고생이 많으십니다. ㅠㅠ 법정단체인정을 원합니다. 힘내세요.

  • 김서연 2019-07-24 21:21

    힘내세요 제발 법정단체 인정되길 기도합니다

  • 청렴 2019-07-24 21:44

    무더위에 고생많습니다. 법정단체 인정

  • 멋진남 2019-07-24 22:05

    법정단체 인정 국회통과를 촉구합니다.응원합니다.할수 있습니다.

  • 정의사회구현 2019-07-24 22:11

    대한간호조무사협회 법정단체 인정 강력히 촉구합니다.

  • 박미경 2019-07-24 22:23

    힘내세요~^^ 대한 간호 조무사협회 법정단체 인정을 강력하게 촉구합니다.

  • 국민2 2019-07-24 23:03

    이땡볕에 이런^^ 사력을 다하시는 모습에 감동입니다ㆍ

  • 김영지 2019-07-24 23:17

    무더운 날씨에 1인시위까지 지금은 힘내ㄴ들지만 언젠가는 쨍하고해뜰날을 기대해봅니다

  • 현권일 2019-07-24 23:17

    내 부모를,내 가족을 돌보는 간병인이든,간호조무사든 당연히 서비스의 질이 높아진다는데 따른 겁정단체 인정이나 대학내 간호조무사학과가 생기는것에 찬성합니다. 앞으로 모든 병원은 간호통합간병서비스로 바뀔것입니다.시대에 변화에 못 따라가는 규칙.법.단체들은 개선되야 합니다.시대를 역행하지 마십시요.

  • 현권일 2019-07-24 23:19

    내 부모를,내 가족을 돌보는 간병인이든,간호조무사든 당연히 서비스의 질이 높아진다는데 따른 겁정단체 인정이나 대학내 간호조무사학과가 생기는것에 찬성합니다. 앞으로 모든 병원은 간호통합간병서비스로 바뀔것입니다.시대에 변화에 못 따라가는 규칙.법.단체들은 개선되야 합니다.시대를 역행하지 마십시요.

  • 현권일 2019-07-24 23:20

    법정단체인정 강력히 촉구합니다.

  • 김숙자 2019-07-24 23:38

    소소한 단체들도 법정단체 인정하면서

  • 김숙자 2019-07-24 23:43

    소소한 단체들도 법정단체 인정하면서 18만명 간호조무사들의 법정단체인정은 왜 인정하지 않는것입니까?도대체 누구 눈치를 보는것입니까?

  • 이수자 2019-07-25 00:08

    간호인력으로 2개 법정단체를 만들 수도 없게하고 처우개선도 안해주고 대변도 못해주고 대학신설도 못하게 하고 병원에서나 의원에서는 업무영역으로 나누어서 간호인력으로 활용하고 있으면서 법정단체로 인정 못하겠다는 이런 억지가 어디에 있으며 억울하면 간호대가라?? 민주 국가, 민주사회 맞습니까? 무엇을 위한 누구를 위한 반대인지 질 높은 간호 말만이지 환장의 손발이 되어 낮은곳에서 일하는 본들이 간호조무사이며 환자의 가장 가까이에서 손 잡아 주는 이도 간호조무사입니다

  • 신재선 2019-07-25 01:25

    간호사협회가 우리를 대변해준적 있습니까?

  • 신재선 2019-07-25 01:32

    간호조무사를 챙겨주는 단체가 있나요? 간호사협회인가요? 그런적없습니다ㆍ우린 우리끼리 뭉쳐야합니다ㆍ이렇게 외치는데 그렇게 법정단체 인정 해주기 힘든가요???

  • 신재선 2019-07-25 01:38

    법정단체 인정하라!!

  • 앵그리맘 2019-07-25 07:32

    안해주는 이유는 뭐지?

  • 공선옥 2019-07-25 07:36

    법정단체기원합니다

  • 김현진 2019-07-25 08:06

    법정단체인정 강력히 촉구합니다

  • 진여행 2019-07-25 08:31

    법정단체 인정 강력히 촉구합니다

  • 김미혜 2019-07-25 08:34

    무더운날씨에 고생이 많습니다~~법정단체 인정 원합니다.

  • 박혜자 2019-07-25 09:29

    법정단체 인정 해 주십시요 회장님 화이팅

  • 조차남 2019-07-25 12:02

    힘내세요..응원합니다

  • 이미애 2019-07-25 12:21

    법정단체! 인정 원합니다 !!!

  • 김미경 2019-07-25 12:50

    법정단체인정합니다간호조무사도의료인입니다.인정되어야합니다.꼭!꼭!꼭!

  • 김동희 2019-07-25 13:07

    법정단체 인정 간절히 원합니다

  • 진여행 2019-07-25 13:24

    간호조무사협회법정단체인정! 국회통과를강력히 촉구합니다

  • 유니쭈니 2019-07-25 14:28

    홍옥녀 회장님~~ 화이팅 입니다. 하루 빨리 인정되기를 응원합니다

  • ㅇㅇ 2019-07-25 15:07

    법정단체 인정을 원합니다.

  • 안시성 2019-07-25 15:09

    원합니다. 언제나 응원합니다.

  • 김연룡 2019-07-25 15:38

    회장님!!! 회이팅!!!

  • 문혜연 2019-07-25 16:35

    정말 대단하십니다.당신이 있어 우리가 힘이되고 당신의 소신에 힘을 얻습니다.나몰라라하는 현실에 굴하지 않으시는 당신께 감사하고 항상 존경합니다.

  • 성진숙 2019-07-25 17:01

    더운날씨 힘내시고..응원합니다

  • 사상구분회 2019-07-25 17:18

    법정단체인정! 국회통과 촉구! 중앙회 홍옥녀 회장님! 절때 물러 서면 안됩니다. 회장님 뒤에는 저희가 있습니다. 함께하겠습니다.

  • 배윤정 2019-07-25 17:45

    법정단체인정 정말로 원합니다

  • 슈여나 2019-07-25 19:04

    법정단체 인정 강력히 촉구합니다.

  • 이미경 2019-07-25 19:08

    법정단체인정을 원합니다ㆍ

  • 김명미 2019-07-25 21:06

    고생많으시네요~법정단체 인정 강력히 촉구합니다

  • 이은혜 2019-07-26 07:58

    법정단체 인정을 바랍니다~!!!

  • lucky 2019-07-26 10:23

    날씨도더운데 수고가많으시네요 회장님 힘내시고요 ! 법정단체인정 꼭될겁니다 화이팅!

  • 윤정희 2019-07-26 15:48

    법정단체인정을 촉구합니다

  • 부산착한여자 2019-07-26 16:35

    응원합니다 화이팅입니다

  • 평화 2019-07-26 20:04

    조속히 법정단체 인정해주길 촉구합니다.회장님 !힘내세요.응원합니딘.

  • 이삼계 2019-07-27 09:14

    법정. 단체 인정 촉구합니다

  • 이수자 2019-07-28 07:11

    간호조무사는 내인생의 힘이였습니다. 부도로 어려운 가정을 지켜주는 직업이었고 자식을 키워주는 버팀목이 되었으며 내인생의 최고의 직업이었습니다 종합병원에서 의원급으로 32년을 내 전문직업입니다 15만원도 안되는 월급에서 시작했고 부모의 부도로 인해 대학진학을 못해 다니든 회사에서 학비벌어 대학을 가기로 마음먹었으나 졸줄이 동생들 대학보내야하니 적성을 위해 부모님이 제안을 하시어 선택한 직업이었습니다 가정의 눈치를 보다 학업은 멀어지고 실습으로 들어간 곳이 종합병원 13년 과장님 따라 개업의원으로 19년 현제까지 이 직업하나로 내 모든 인생이 녹아있습니다 그래도 학업을 포기못해 방통4년을 다녔고 학사로 편입을 위해 간호대를 가려했으나 갈 수가 없어 간호대를 포기했습니다 간호대는 야간도 없고 방통대편입도

  • 이수자 2019-07-28 07:26

    없고 오로지 직업을 버려야만 대학을 갈 수있습니다 나이 50중반에 꼭 이방법밖에 없다네요 그런데 도 간호협회는 억울하면 간호대학을 나오라합니다 32년을 몸 담은 간호조무사협회가 법정단체도 아니고 중앙회도 인정을 못 받고 전문대도 못 만들고 대학을 갈수있는 길도 간호협회가 반대하고 있답니다 이 모든게 법정단체로 인정안된것 때문이고 그래서 우리의 권익도 못 지켜준다는게 말이 되는 일입니까? 많은 간호조무사님들이 저와 같은 경위가 허다합니다 남편 자식 뒷바라지로 인생을 소비했고 병원생활30년이 넘었으면 실무가 부족하겠습니까 그랬다면 벌써 직업을 바껐겠지요 간호협회도 정부도 안챙겨주는 직업을 이제 우리 스스로라도 챙기고자 법정단체인정을 원합니다 더 무엇을 해야합니까 더 이상 말로 싸우지마시고 현실적인 대안주십시오 이제 무엇이 두렵겠습니까 앞으로도 어떤사정으로도 선택되어질 간호조무사후배들을 위해 중앙회와 함께 할 것입니다 ! 반듯이 이루어져야 합니다 법정단체 인정 되어야 합니다 반듯이!!! 그래야만 간호사와 상생의 길이 오는것입니다

  • 박노은 2019-07-28 12:53

    법정단체인정 을 응원합니다

  • 고수정 2019-07-28 13:41

    법정단체 강력히 촉구합니다

  • 강윤수 2019-07-29 01:05

    응원합니다

  • 독자 2019-07-29 09:41

    의료인 단체 중앙회와 동일한 수준의 법정단체로 인정해달라는 건데 왜 아무 상관이 없다고 난리들인가?

  • 응원합니다 2019-07-29 17:42

    응원합니다. 반드시 인정되어야합니다

  • 응원합니다 2019-07-29 17:43

    응원합니다. 반드시 인정되어야합니다

  • 경남 사랑 이 2019-07-29 22:30

    법정단체인정 !!! 시대의 요구입니다ㆍ75만 인력이 두렵지도 않습니까?법정단체인정 원합니다 ㆍ 화이팅입니다

  • 조영순 2019-08-04 00:27

    법정단체 인정 원합니다

메디파나 클릭 기사
  1. 1 공적 마스크 판매하다 재판 넘겨진 약사‥ 약사들 "씁쓸하다"
  2. 2 [현장] 의정부성모병원 폐쇄에 발길 끊긴 주변 약국가
  3. 3 [기획] `집단감염·해외유입` 계속 조마조마…확산막는 `선구자` 될까
  4. 4 코로나19 팬데믹으로 건강관리 도움 비타민 제품 '재조명'
  5. 5 코로나19에 집중된 관심… 외면받는 의료계 이슈들
  6. 6 제약사 '매출원가비율' 다소 감소‥60% 육박 여전
  7. 7 나보타 균주 소송, ITC보고서 제출 합의에도 `이견`
  8. 8 한국 코로나19 진단검사 수출기업, 한눈에 확인 가능해진다
  9. 9 정은경 본부장 "코로나19 혈장치료제 사용, 의료진 판단영역"
  10. 10 제약·바이오 코로나 테마주 상승‥펀더멘털 `중요`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포토
블로그
등록번호 : 서울아 00156 등록일자 : 2006.01.04 제호 : 메디파나뉴스 발행인 : 조현철 발행일자 : 2006.03.02 편집인:김재열 청소년보호책임자:최봉선
(07207)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가길 19, B동 513호(양평동 5가 우림라이온스벨리) TEL:02)2068-4068 FAX:02)2068-4069
Copyright⒞ 2005 Medipan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