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심평원 앞 환자들 절규 "치료 포기하게 하는 정부"

신포괄수가제 항암제 급여 폐지 반대 집회…"암 환자 항암비 폭탄 맞게하는 제도"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KakaoTalk_20211103_145532385_06.jpg

 

KakaoTalk_20211103_145532385_05.jpg

 

KakaoTalk_20211103_145532385_01 (1).jpg

 

KakaoTalk_20211103_145532385_02.jpg

 

[메디파나뉴스 = 조운 기자] "돈 없는 암 환자는 죽으라는 것이냐"


3일 암 환자와 가족들 모임인 담도암환우회(대표 강덕원)와 한국암환자권익협의회(대표 김성주)가 코로나19와 추운날씨를 뚫고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서울 지원 앞으로 모였다.


보건복지부가 2022년 1월부터 신포괄수가제 개정을 통해 기존에 보장 범위에 있었던 2군 항암제 등을 제외했기 때문이다.


환자들은 "이로 인해 98개 병원에서 항암 치료를 받는 수 많은 환자들의 약제비 부담이 급격히 늘어날 것이다. 잘 치료 받던 환자들이 중도에 포기하는 경우가 속출할 것이고, 새로 치료 받을 계획이 있는 환자들은 사실상 앞이 가로막히게 될 것이다"라고 비판했다.


사실상 사회적 약자인 암 환자들의 치료 포기를 종용하는 것과 같다며, 암환우 및 보호자 면담 요청에 응해 줄것, 신포괄수가 협의체 회의에 환자단체 대표를 포함시킬 것을 촉구했다.

<ⓒ 2021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이메일 기사목록 인쇄

실시간 빠른뉴스
당신이 읽은분야 주요기사

독자의견
  • 완치 2021-11-03 16:36

    절박한 심정의 환자들입니다. 국민을 사지로 내몰지 말아주세요!!

  • 가족 2021-11-03 18:40

    약이 있는데 돈이 없어서 치료를 못받는 일이 생기면 안되죠!

  • 담도암환우보호자 2021-11-03 19:20

    돈있는 사람은 살고 나라에서 돈 없는 환자들은 죽으라는 말입니까 ㅠ

  • 간내담도암 가족 2021-11-03 20:17

    암 치료만으로도 모든 암환우, 가족들은 두렵고 힘듭니다. 돈 없는 암 환자는 치료 받을 기회도 사라집니다

  • 엠마 2021-11-03 20:21

    착찹합니다 없는사람 버린다는거예요제발 그런일은 없도록해주세요

  • 담도암보호자 2021-11-03 21:08

    암환자와 가족들에게 치료받을수 있는 기회를 없애지 마세요. 얼마나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지 알고 있다면 절대 해서는 안되는 일입니다.

  • 강지영 2021-11-03 23:16

    보건복지부 장관님 면담요청을 거절하는 건 국감에서 선의의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게 하신다는 약속을 지킬 수 없어서인가요? 선의의 피해자들이 발생하지 않게 하시려면 우선 선의의 피해자들이 하는 말을 먼저 들어보셔야죠. 우리가 하는 말이 들리지 않으시나요? 그저 무시해버리면 선의의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는 것인가요?

  • 그러지마요 2021-11-03 23:23

    암치료도 힘든데 병원비걱정까지해야하게생겼네요.왜 그러시나요들.ㅠ

  • 환자 2021-11-03 23:55

    돈이 없어서 죽는 일은 만들지 말아주세요 ㅠㅠ

  • 살려주세요 2021-11-04 00:11

    절박합니다.. 몸도 아픈데 마음만은 지켜주십시오.. 돈없으면 죽으라는 말입니까 살려주십시요

  • 국민 2021-11-04 00:33

    살 수 있는 약이 있는데 죽으라는건가요? 오늘 나온 심평원 총무부장은 왜 그리 노려보고 가셨나요?

  • 환우도 국민입니다 2021-11-04 00:45

    정부에서 항암 치료 지원을 끊겠다는 말은 희망이 있는 환우들까지 죽음으로 내 모는 것입니다!!! 자국민을 보호해주세요

  • 건강하자 2021-11-04 00:52

    목숨가지고 장난하지말자

  • 카르펨 2021-11-04 01:58

    수술도 시술도 불가능한 상태에서 유일한 방법인데.. 돈이 없어 포기하는 상황까지 내몰지말아주세요.

  • 졸속행정 2021-11-04 04:03

    막막한 심정에 대못을 박는 졸속행정에 헛웃음만 나옵니다. 신포괄수가제 개정에 동참하신 관계자분들 주위에는 암환우분들은 안계신가요? 계시다면 그분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주세요. 저희는 지금 신포괄수가제의 도움으로 가족의 행복을 지켜나가고 있습니다. 혜택을 못받고 맘졸이며 대기중인 환우분들도 치료받을 기회가 생기게 개정 계획의 백지화를 촉구합니다.

  • 유방암환자 2021-11-04 06:18

    너무들하시네요 치료비까지 환자는 죽으라는거네요 약이 있어도 돈없으면 죽어야겠네요

  • 조은샘 2021-11-04 06:23

    약이 있는데 돈이 없어서 치료를 못받게하지 않으려고 의료보험이 있는거 아닙니까? ?

  • 마름모 2021-11-04 06:59

    암환자에게 신포괄수가제에서 항암제 제외란 전쟁터에 나가는 군인의 총칼을 빼았는것과 같은 것 입니다. 살고자하는 열정이 있으나 돈이 없어서 약을 못쓴다는게 2021년도에 말이되는걸까요? 선진국반열에 오른 나라에서 가능한일인가요? 당신의 가족이 암환자여도 이렇게 제외되었을까요? 연말에 보도블럭 갈아치울 돈을 사회적약자에게 쓸순없는건가요?

  • 신장암보호자 2021-11-04 07:08

    치료를 받아 다시 희망이 생긴 환자들의 힘이 되어주세요.

  • 신장암보호자 2021-11-04 07:39

    암환자들은 어쩌란말입니까 경제활동도 어려운데 치료비도 버거우면 ...제발 한번더 생각해주세요, 제발요

  • 건강 2021-11-04 09:22

    제발 살려주세요~ 치료 받고 싶습니다!!

  • 여기 2021-11-04 09:32

    돈이 없어 치료와 생명를 포기하는 사태는 절대 일어나면 안됩니다

  • 신장암 보호자 2021-11-04 11:12

    제발 제약사의 횡포를 막아주세요! 왜 그 피해를 우리 환자들이 봐야하나요 제발 이러지 마세요 효과좋은 면역항암제의 급여화가 절실합니다 제발 우리 환자들을 살려주세요

  • 유이 2021-11-04 11:18

    당장 가장 효과도 좋은 면역항암제를 왜 급여화하지 않나요? 약값만 연 6천후반~1억을 낼수있는 암환자가 과연 몇명이나 될까요? 일반인 mri 치매노인 한방찜질하는데 돈 지원하는게 아니라 이런 중증질환자들에게 지원이 돼야 건강보험 최초취지에 맞지요

  • 대단해요 2021-11-04 13:24

    담도암환우분들 힘내세요 용기에 박수를 보내드리고 동참하겠습니다

  • 나의보배 2021-11-04 18:20

    눈물만 하염없이 납니다. 무섭네요.

  • 동참 2021-11-04 19:46

    제가 있어야 할 자리에 대신해주셔서 감사합니다. 국가가 국민에게 희망을 주었다가 도로 뺏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 담도암환우보호자 2021-11-05 09:56

    돈 때문에 치료받을 기회를 박탈하지 말아주세요ㅠ

  • 신장암부인 2021-11-05 15:44

    제발 더 살수 있도록 도와주세요. 아직 아이들이 어립니다.

  • 국민 2021-11-06 10:02

    좋은건 이어가고 나쁜걸 고쳐나가야지요 돈없으면 치료도 못하게하는법을 대체 누가 동의하는가요? 생명줄 가지고 장난치지말아요.살아갈 기회를 뺏지마세요

  • 박민자 2021-11-06 15:35

    국민을 죽이려합니까

  • 생명 2021-11-06 23:40

    소중한 생명을 가지고 장난치는 못난 정부 무엇이 중요한지를 일도 모르는 더러운 정부 암환우들의 피토하는 통곡소리가 니들한테는 개짓는 소리로만 들리냐 급여를 비급여로 다시 돌리는 무능하기 짝이 없는 정부야 암환우들도 잘사는 나라 만들어 보겠다고 세금내는 국민이다 사람생명 가지고 장난치지마라 그대로 너희들 당한다

  • 서진아 2021-11-07 21:47

    신포괄수가제 폐지 반대 국민 청원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601845

메디파나 클릭 기사
  1. 1 포시가 정조준한 대웅제약, SGLT-2i 시장 성공 가능성은?
  2. 2 헬릭스미스·아이큐어, 주주들과 경영권 분쟁 표면화
  3. 3 X-RAY 판도 바꿀 나녹스, 국내서 핵심 '반도체' 생산 본격화
  4. 4 성북구약 차기 회장, 최명숙 당선…“배려·존중으로 화합할 것”
  5. 5 강서구약 신임 회장에 김영진… 52% 득표로 도전 성공
  6. 6 차기 동작구약사회장에 이명자 후보 당선… 64% 득표
  7. 7 2022년 되자마자 급물살 타는 투자‥빅파마, 신약 후보 계약
  8. 8 백내장 수술, 인공수정체 발전‥질 높은 선택지 제공
  9. 9 대선 공약으로 주목 `탈모`…"혼탁한 시장부터 개선"
  10. 10 "부담 덜었지만, 여전히 생물학적제제 어려운 현실"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포토
블로그
등록번호 : 서울아 00156 등록일자 : 2006.01.04 제호 : 메디파나뉴스 발행인 : 조현철 발행일자 : 2006.03.02 편집인:김재열 청소년보호책임자:최봉선
(07207)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가길 19, B동 513호(양평동 5가 우림라이온스벨리) TEL:02)2068-4068 FAX:02)2068-4069
Copyright⒞ 2005 Medipan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