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4.08.30(토)12:06
 

 

 
 
 
   
   
   
   
 
"신뢰잃은 성추행 의사들, 면허정지 당연하다"
KBS1 '의뢰인K', 성추행의사 면허정지에 대한 고찰
이효정기자 hyo87@medipana.com 2011-09-29 06:30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A씨는 복부가 냉한 것을 치료받기 위해 한의원을 찾았다. 진료실에 들어간 그에게 의사는 윗옷을 벗으라고 했다. 윗옷을 벗었더니 속옷까지 벗으라고 했고 아픈 곳은 배인데도 불구하고 의사는 가슴을 만졌다. A씨는 엄청난 수치심을 느꼈다.
 
#B씨도 진료를 받기 위해 병원을 갔는데 의사가 속옷을 벗어보라고 했다. B씨는 속옷을 왜 벗어야 하냐고 반박했지만 의사는 스스로 속옷을 풀고 B씨의 가슴을 만졌다. B씨는 눈물을 흘리며 다른 병원에 갈때도 '이 의사도 그러지 않을까'하고 걱정한다고 토로했다.
 
의사들에게 성추행을 경험했던 환자들은 해당 의사 뿐만아니라 다른 의사들에게도 막연한 불신감을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96%의 서울시민들은 성추행의사의 면허정지에 대해 찬성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28일 KBS1 '의뢰인K'는 최근 문제가 되고 있는 성추행 의사의 면허정지 문제에 대한 다양한 사람들의 의견에 대해 듣고 이를 보도했다.
 
지난 2006년부터 성추행으로 유죄를 선고받은 의사들은 꾸준히 늘어났다. 2006년에는 35명, 2007년에는 40명, 2008년에는 48명, 2009년에는 55명이 성추행으로 유죄를 선고받았다.
 
하지만 대부분의 의사들은 공소가 기각되거나 징역형을 선고받아도 면허정지가 되지 않아 다시 진료를 할 수 있다.
 
이에 김춘진 의원은 방송을 통해 "환자는 약자다. 약자인 환자를 보호하기 위해서는 성추행을 한 의사들은 진료행위를 못하게 해야한다"며 "성추행 의사의 면허를 박탈하는 의료법 개정안의 통과가 절실하다"고 밝혔다.
 
또한 제작진이 설문조사를 한 결과, 응답자의 96%는 성추행 의사의 면허정지에 대해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성추행 의사의 면허정지에 대해서는 우려의 시각을 나타내는 시각도 있다.
 
전의총 노환규 대표는 방송을 통해 "(성추행 의사를 면허정지하는 것은)의사를 잠재적 범죄자로 인식하는 것이다"며 "이는 의료진과 환자들의 신뢰관계를 무너뜨리는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제작진이 조사한 결과 환자들 3명중 1명꼴인 33%는 병원에서 성추행을 경험한 것으로 나타나기도 했다.
 
<ⓒ 2011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이효정기자 (hyo87@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hyo87
기사작성시간 : 2011-09-29 06:30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제약 영업 '투 트랙' 회귀…한계인가 과열인가?
제약 영업환경에는 일찌감치 찬바람이 불고 있다. 리베이트 투아웃제 시행 이..
빽 없이 오직 실력으로 청와대 입성하는 양윤석 팀장
최근 청와대 입성이 내정돼 인사검증이 진행 중인 복지부 양윤석 팀장은 배경 없이 오..
대한약학회장 선거 '손의동-정진호' 2파전 돌입
제49대 대한약학회장 선거가 중앙대 약대 손의동 교수와 서울대 약대 정진호 교수간 2..
지금 의약계에선...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상장제약사, 정체 지속‥매출 7.7%, 영업익 5.8% 증가
제약 영업 '투 트랙' 회귀…한계인가 과열인가?
빽 없이 오직 실력으로 청와대 입성하는 양윤석 팀장
약 유통업계 구조조정 본격화‥키워드 '대형화&영업력'
리베이트 투아웃제 시범케이스 제약 조사설 확산
4·5인실 입원료, 1-2만원대…내달부터 건보 적용
政 "성과" 野 "퇴보"…'09~13 보장성 강화, 평가한다
"세종시만큼 허허벌판, KTX도 없어 출퇴근 걱정"
보건의료 야전사령관이 그리는 의료정책은?
"꿈은 이루어진다"…동원약품 수도권 물류센터 '오픈'
부작용 사례를 알리는 것도 중요..[kumja4076]
진짜 웃기네.[도매업]
처벌해라 의료법으로도 안되면 다..[처벌해라]
상위사들도 이제 좋은 시절 다갔..[나그네]
목포대의대, 창원대의대, 경남대..[의대만세]

[포토] 추무진 의협회장, '아이스버킷' 동참

 
블로그
FABRIC
3545 여성들위한 스타일링 조언
이 분야 주요기사
추무진 회장 "원격의료 시범사업, 비대위 결정 존중"
의료계도 '아이스버킷' 열풍…추무진 회장 동참
서울시의사회, 사무장병원 척결 신고센터 운영
20~30대 놀라게 한 위암, 정작 여성암의 복병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