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4.09.02(화)22:53
 

 

 
 
 
   
   
   
   
 
"신뢰잃은 성추행 의사들, 면허정지 당연하다"
KBS1 '의뢰인K', 성추행의사 면허정지에 대한 고찰
이효정기자 hyo87@medipana.com 2011-09-29 06:30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A씨는 복부가 냉한 것을 치료받기 위해 한의원을 찾았다. 진료실에 들어간 그에게 의사는 윗옷을 벗으라고 했다. 윗옷을 벗었더니 속옷까지 벗으라고 했고 아픈 곳은 배인데도 불구하고 의사는 가슴을 만졌다. A씨는 엄청난 수치심을 느꼈다.
 
#B씨도 진료를 받기 위해 병원을 갔는데 의사가 속옷을 벗어보라고 했다. B씨는 속옷을 왜 벗어야 하냐고 반박했지만 의사는 스스로 속옷을 풀고 B씨의 가슴을 만졌다. B씨는 눈물을 흘리며 다른 병원에 갈때도 '이 의사도 그러지 않을까'하고 걱정한다고 토로했다.
 
의사들에게 성추행을 경험했던 환자들은 해당 의사 뿐만아니라 다른 의사들에게도 막연한 불신감을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96%의 서울시민들은 성추행의사의 면허정지에 대해 찬성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28일 KBS1 '의뢰인K'는 최근 문제가 되고 있는 성추행 의사의 면허정지 문제에 대한 다양한 사람들의 의견에 대해 듣고 이를 보도했다.
 
지난 2006년부터 성추행으로 유죄를 선고받은 의사들은 꾸준히 늘어났다. 2006년에는 35명, 2007년에는 40명, 2008년에는 48명, 2009년에는 55명이 성추행으로 유죄를 선고받았다.
 
하지만 대부분의 의사들은 공소가 기각되거나 징역형을 선고받아도 면허정지가 되지 않아 다시 진료를 할 수 있다.
 
이에 김춘진 의원은 방송을 통해 "환자는 약자다. 약자인 환자를 보호하기 위해서는 성추행을 한 의사들은 진료행위를 못하게 해야한다"며 "성추행 의사의 면허를 박탈하는 의료법 개정안의 통과가 절실하다"고 밝혔다.
 
또한 제작진이 설문조사를 한 결과, 응답자의 96%는 성추행 의사의 면허정지에 대해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성추행 의사의 면허정지에 대해서는 우려의 시각을 나타내는 시각도 있다.
 
전의총 노환규 대표는 방송을 통해 "(성추행 의사를 면허정지하는 것은)의사를 잠재적 범죄자로 인식하는 것이다"며 "이는 의료진과 환자들의 신뢰관계를 무너뜨리는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제작진이 조사한 결과 환자들 3명중 1명꼴인 33%는 병원에서 성추행을 경험한 것으로 나타나기도 했다.
 
<ⓒ 2011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이효정기자 (hyo87@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hyo87
기사작성시간 : 2011-09-29 06:30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CPhI Korea 2014 개막… "의약품 수출 큰 전기될 것"
국내에서 처음 열리는 의약품 전시회 'CPhI Korea 2014'가 성대한 막이 올랐다. &nbs..
불법 요양병원 143곳 적발, 902억 부당청구·사무장병원 34곳
정부의 전국 요양병원 단속 결과, 11명 구속 등 394명을 검거하고 902억원 부당청구를..
"중국 천연물약 진출, 현지 파트너사와 협력 필수"
중국 시장으로 천연물의약품 진출을 위해서는 별도 마케팅 전략과 광범위한 지역을 포..
지금 의약계에선...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갈수록 늘어나는 '남의 제품'…외자사 도매로 전락?
CSO 현황과 정확한 개수는 국세청만 안다?
수익성 발목 잡는 매출원가…상장제약사, 평균 57.7%
건강증진센터, 보건소와 차별화 행보…명칭 바꾼다
씨티씨바이오, SK케미칼 안산공장 인수‥본격 가동
"줄이고, 또 줄였다"‥제약기업들, 판관비율 33.5%
부정비리백화점 인구보건복지協…감사 결과 충격
삼일제약, 사장에 허승범 부사장 승진
54개 제약사, 상반기 R&D 평균 6.5%
"CPhI Korea는 국내의약품 수출의 장"
부실대를 포함하여 전국시도 지역..[의료교육문제]
아 띠발 내가 할시온정땜에 건대..[나무]
임시이사 오면 서남의대정상화 ?..[서남의대]
그렇다면.이제까지 약사가 불법판..[ㅋㅋ]
부작용 사례를 알리는 것도 중요..[kumja4076]

[포토] 의약품 전시회 CPhI 한국 상륙

 
블로그
♥사♥랑♥나♥눔♥공♥간
오늘의 포토뉴스[2014년 9월 2일(화)
이 분야 주요기사
"실버타운은 상위 1% 전유물?"…그 오해와 진실
의협 "회원 목소리 하나하나에 귀 기울이겠다"
의료계 "강기정 의원법, 보건소 이용률 증가 우려"
"환자단체도 긍정적"…의료인폭행방지법 '청신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