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5.07.05(일)06:20
 

 

 
 
 
   
   
   
   
 
마취과 명칭에 '통증' 넣어 변경…영문은 그대로
의학회 심의 진행 중, 설문조사결과 90% 이상 찬성
권문수기자 kims@medipana.com 2012-08-06 06:36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대한마취과학회가 명칭을 '대한마취통증의학과'로 변경하는 학회명칭 개정인준을 대한의학회에 신청해 심의가 진행 중이다. 하지만 영문명칭은 바꾸지 않고 그대로 사용하기로 했다.
 
마취과학회는 지난 4월까지 정회원 3,425명을 대상으로 학회명칭을 변경하는 안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최종 변경키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설문조사에 참여한 인원은 1,539명으로 44.9%였으며, 이중 학회명칭 변경에 90.8%인 1,398명이 찬성했고, 반대는 141명이 9.2%였다.
 
변경될 한글명칭에는 '대한마취통증의학회'가 64.2%로 가장 많았고, 이어 '대한마취통증의학과학회'에 34.9%가 찬성했다.
 
영문명칭은 현재 사용하고 있는 'The Korean Society of Anesthesiologists'에 대한 지지는 4.95%에 불과했고, 통증에 대한 문구를 넣은 'The Korean Society of Anesthesiology and Pain Medicine'로 변경하는 안이 94%의 찬성을 얻었다.
 
마취과학회 명칭변경은 지난 2003년 전문과목(진료과목 표시)이 마취과에서 마취통증의학과로 변경됐지만 학회는 여전히 '마취과학회'를 표방하고 있어 유관기관이나 일반인들로부터 혼란이 발생해왔다.
 
특히 개원가에서는 이미 마취라는 문구를 제외하고 '통증'만 넣고 진료를 하는 경우도 있었다. 실제 마취보다 통증치료를 하고 있는 개원의가 많은 상황이다. 이로 인해 마취과 개원의들로부터 학회의 명칭변경에 대한 압박이 계속돼 왔다.
 
개원의가 참여하고 있는 마취통증의학과의사회에서는 "실제 대부분 통증치료를 하고 있지만 명칭이 '마취과'로 돼 있어 진료가 쉽지 않다"고 지적해왔다.
 
이에 따라 마취과는 임시평의원회를 열고 학회 명칭변경 건에 대해 투표를 실시한 결과 찬성 59명, 반대 11명, 기권 1명, 무효 1명 등으로 명칭변경을 통과시켰다.
 
하지만 영문명칭의 경우 혼란이 발생한 한글명칭과 달리 국가간 다양한 국제교류적인 명과 대한의학회의 학회명칭 개정 심사기준을 참조해 영문명친 변경에 대한 의견이 많았지만 현행대로 유지키로 했다.
 
마취과학회 관계자는 "마취과학회 명칭변경을 준비하면서 설문조사와 평의원들의 의견수렴 등을 충분히 수렴했다"며 "반대의견이 일부 있었지만 모두 수렴할 수 없었다. 명칭변경에 걸맞게 내실을 기할 수 있도록 긍정적 관심과 협조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 2012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권문수기자 (kims@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taesazza
기사작성시간 : 2012-08-06 06:36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메르스 진정국면…문형표 복지부 장관 거취는?
[메디파나뉴스 = 이상구 기자] 최근 한 달 넘게 휘몰아친 메르스 사태가 진정 국..
군대 내 한시적 약사면허 법안, 약사 반발 속 수정?
군대 내 소정의 교육을 통해 군인 등에 한시적 약사 자격을 주겠다는 법안이 발의돼 ..
"약국과 함께"…유통가, 약국과 동반성장 날개짓
의약품 유통업계가 약국과 동반성장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관련업계에 따르면 약국..
지금 의약계에선...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메르스 진정국면…문형표 복지부 장관 거취는?
병원 전납 업체도 '와르르'…유통업계 변화 바람
[포토] "백혈병환우회와 함께 해요" 홍보대사 구혜선
기술력 인정받는 토종 제약사…다음 행보는 어디?
`혁신형제약` 예산, 75→130억 증액…통과 '관심'
의사 수백명 연루된 P제약 리베이트 수사 '새국면'
슈넬·CMG·에스텍, 상승 릴레이‥주가급증 공시요구
'진격의 필름 제형'…제약업계, 특허회피 개발 '봇물'
학회 개최와 공정경쟁규약 '새로운 룰'
삼성의 新사업 '바이오'…다크호스에서 왕으로?
연금전문인또한 경제 경영 통계 ..[연금전문가 글쎄?]
참ㅋㅋㅋ 간호조무사들도 웃긴게 ..[ㅋㅋ]
저렇방법으로두 뒤똥꾸멍으..[아하 ]
유임되면 나라도 아니다 ..[그러구두 ]
생각들이네.. [아주 좋은 ]

[포토] "백혈병환우회와 함께 해요" 홍보대사 구혜선

 
블로그
♥사♥랑♥나♥눔♥공♥간
아버지의 원한풀기를 엿보던 유승민,
이 분야 주요기사
NECA "금연 성공이 삶의 질 높인다"
메르스 여파로 드러난 보건의료단체들의 '민낯'
학회 개최와 공정경쟁규약 '새로운 룰'
상처 남기지 않는 반창고형 인공피부 개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