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세브란스병원-강남구청, '방호복전' 개최

"방호복 캔버스 삼아 작품으로 만들어"

박민욱 기자 (hopewe@medipana.com)2020-10-25 13:25



강남세브란스병원은 강남구청 주관 '2020 아트프라이즈 강남' 특별전으로 선보였던 ‘방호복전’을 병원 2동 1층 로비에서 전시한다고 23일 밝혔다. 전시는 오는 30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2020 아트프라이즈 강남' 방호복전은 각 분야의 작가들이 코로나 극복을 응원하는 메시지를 방호복을 캔버스 삼아 작품으로 만들어 코로나19 현장의 영웅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는 취지로 마련돼 지난 18일까지 서울 강남구 논현동 가구거리에서 전시됐다.


이번 전시에 전시되는 작품은 강병인, 김홍식, 이돈아, 이목하, 이민한, 이한나, 정영한, 황이슬 총 8인의 작품이다.


한편, 이번 전시는 ‘병원에서 근무하는 의료인들이 직접 만날 수 있었으면 좋겠다’는 관람객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강남세브란스병원으로 방호복이 전달됐다.

실시간
빠른뉴스

당신이
읽은분야
주요기사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독자들이 남긴 뉴스 댓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