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 자회사 그린벳, 씨투씨소재와 동물용의약품 개발 협력

동물용의약품·보조제품 공동 개발 계획…"반려동물 위한 제품·서비스 확대할 것"

김창원 기자 (kimcw@medipana.com)2023-09-01 13:39

박수원 그린벳 대표원장(왼쪽)과 고경한 씨투씨소재 대표.

GC(녹십자홀딩스) 자회사인 그린벳(대표 박대우)이 나노신소재 및 광촉매 개발 환경기업 씨투씨소재와 동물용의약품 및 보조제품 개발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을 통해 양사는 축적해 온 전문지식과 기술을 바탕으로 반려동물에게 적용할 수 있는 다양한 동물용의약품과 보조제품을 공동 개발할 계획이다.

씨투씨소재는 나노융합의 핵심기술을 보유해 주로 나노신소재 개발 및 광촉매 제조를 기반으로 소재를 생산하는 환경기업이다. 한국화학연구원과의 공동연구로 상용화한 'non coated & self cleaning' 신소재를 통해 수처리 및 공기정화 시스템, 의료용품, 정밀화학소재 등 다양한 분야의 비즈니스 모델을 보유하고 있다.

그린벳은 GC(녹십자홀딩스)의 자회사로 반려동물 전 주기 생애의 전문 검진과 헬스케어를 위해 2020년 설립됐으며, 현재 전문 검사 기관으로 수의 임상 진단 서비스 및 치료 영역의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향후 연구개발 역량 강화를 통해 임상가와 반려동물 보호자를 위한 제품과 서비스를 더욱 확대해 나갈 전망이다.

박수원 그린벳 대표원장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기존 그린벳에서 제공하는 반려동물 건강검진 서비스와 더불어 여러 질병으로 힘들어하는 반려동물을 위한 제품과 서비스를 점차 넓혀가겠다"고 말했다.

고경한 씨투씨소재 대표는 "신기술, 신제품, 신뢰성, 녹색인증 보유 연구소기업으로서 신뢰도 높은 기술경쟁력을 바탕으로 반려동물에게 도움이 되는 동물용의약품 등 제품 개발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실시간
빠른뉴스

당신이
읽은분야
주요기사

독자의견

작성자 비밀번호

0/200

메디파나 클릭 기사

독자들이 남긴 뉴스 댓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