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이센, 중기부 '초격차 스타트업 1000+프로젝트' 선정

3년 간 11억 규모 사업화 자금 지원

최성훈 기자 (csh@medipana.com)2024-05-14 14:15

웨이센은 중소벤처기업부와 창업진흥원이 주관하는 '2024 초격차 스타트업 1000+ 프로젝트'에 최종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웨이센은 위, 대장 내시경 검사 시, 인공지능으로 내시경 영상을 실시간으로 분석해 이상병변을 감지 및 분석하는 인공지능 의료기기 소프트웨어 '웨이메드 엔도'를 개발했다. 

해당 소프트웨어는 국내 최초 식약처 인허가를 확보하였으며, 지난해 식약처 제 37호 혁신의료기기로 지정 받은 바 있다.

초격차 스타트업 1000+ 프로젝트는 미래 국가 경제의 주축이 될 업력 10년 이내 기업들을 발굴하여 기술 사업화, 개방형 혁신, 투자 유치 등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웨이센은 내시경 제조사 브랜드와 관계없이 호환 가능하고 내시경 검사를 진행하며 실시간으로 인공지능이 빠르고 정확하게 위, 대장 내 이상병변을 감지하는 Real-time AI 기술에 대한 독보적인 경쟁력을 인정받아 선정됐다.  

웨이센은 이번 사업 선정으로 앞으로 3년간 최대 6억원의 사업화 자금과 2년간 5억원의 R&D 자금 등 총 11억원의 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다. 

또 이번 과제 선정을 통해 사업화 자금뿐 아니라 글로벌 스케일업 특화 프로그램과 기술 개발, 정책 자금, 기술 보증과 같은 연계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실시간
빠른뉴스

당신이
읽은분야
주요기사

독자의견

작성자 비밀번호

0/200

메디파나 클릭 기사

독자들이 남긴 뉴스 댓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