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젤, 中 국제미용성형학회와 시술법·운영방안 경연대회 성료

총 80개 팀 참가…결승전 당일 온라인 접속자 5만여 명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메디파나뉴스 = 김창원 기자] 휴젤(대표집행임원 손지훈)은 현지시각 지난 11월 27일 중국 광저우에서 진행된 '2021 Letybo Cup MEVOS Super Oprator Challenge(레티보컵 슈퍼 운영자 경연대회)'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2021 Letybo Cup MEVOS Super Operator Challenge는 휴젤과 'MEVOS 국제미용성형학회(MEVOS International Congress of Aesthetic Surgery and Medicine)'가 연계해 마련한 경연대회다. 해당 대회에는 중국 현지 미용·성형 의료기관의 주요 운영 담당자들이 참가, 휴젤의 보툴리눔 톡신 제제 '레티보(Letybo, 수출명)'를 활용한 병원 별 독창적인 시술법과 병원 운영방안을 발표했다. 

 

총 80개 팀이 참가한 이번 대회의 예선은 지난 9월 청두에서 열린 MEVOS 학회에서 진행됐다. 당시 예선전을 통해 총 24개 팀이 통과, 지난 26일 광저우에서 개최된 올해의 마지막 MEVOS 학회에서 1박 2일간의 준결승 과정을 거친 끝에 지난 27일 총 15개 팀이 결승전에 서게 됐다. 

 

결승전 심사위원으로는 휴젤의 중국 현지 법인 '휴젤 상하이 에스테틱' 지승욱 법인장을 비롯해 ▲광동성 제2인민병원 성형외과 주임 Luo Shengkang(뤄성캉) 교수 ▲우한대학부속인민병원 성형외과 주임 Liang Hong(량훙) 교수 등 권위있는 현지 의료업계 종사자 및 주요 인사 6인이 참여했으며, 사환제약 산하 Meiyan Kongjian(메이옌콩지엔)의 CEO Gu Shigang(꾸쓰강)도 심사위원으로 참석했다. 

 

특히 이번 대회는 200명 이상이 결승전을 보기 위해 현장에 자리했으며, 5만여 명이 온라인을 통해 접속하는 등 현지의 높은 관심을 받았다. 약 6시간에 걸쳐 진행된 발표 끝에 '4C 다이아몬드 시술법을 활용한 레티보 운영방안'을 발표한 서안 예스타 병원이 1위를 거머쥐었다. 이어 2위는 서안 Beilinyue Shiguang 성형외과의 '눈가 시술과 운영방안', 3위는 광저우 Guangda 성형외과의 '레티보를 통한 모공축소술과 운영방안'이 차지했다. 

 

부상으로는 총 1억 5000만 원 상당의 상품 및 상금 지급과 함께 학회 연자 활약의 기회와 MEVOS 최고경영자과정 수강권 등이 제공됐다. 더불어 오는 2022년에는 결승전에 오른 15팀의 시술 아이디어를 실제 병원 진료에 활용할 예정이다. 

 

휴젤 상하이 에스테틱 지승욱 법인장은 "이번 대회는 현지 의료종사자들이 레티보의 다양한 강점과 우수성을 직접 경험해 볼 수 있었던 의미있는 자리"라며 "결승전에서 나온 다양한 아이디어들을 실제 시술에 접목, 휴젤과 현지 병의원이 함께 동반 성장하는 새로운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중국 공안국 및 관련 기관의 의료미용 관련 의약품 불법 제조·유통에 대한 단속이 강화되는 가운데, 중국 보툴리눔 톡신 및 필러 시장이 정식 승인을 완료한 제품의 병의원 유통을 중심으로 재편될 것으로 기대됨에 따라 레티보의 현지 의료종사자들과의 밀착 활동은 더욱 의미있는 것으로 평가된다. 이번 대회에서 지승욱 법인장은 결승전에 참석한 현지 의료 종사자를 대상으로 한국 톡신 생산업체 중 수출액 1위, 세계 시장점유율 5위 이내의 조건을 달성해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세계일류상품'으로 선정된 '보툴렉스'의 우수함과 안전성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 2021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이메일 기사목록 인쇄

실시간 빠른뉴스
당신이 읽은분야 주요기사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1. 1 포시가 정조준한 대웅제약, SGLT-2i 시장 성공 가능성은?
  2. 2 헬릭스미스·아이큐어, 주주들과 경영권 분쟁 표면화
  3. 3 X-RAY 판도 바꿀 나녹스, 국내서 핵심 '반도체' 생산 본격화
  4. 4 성북구약 차기 회장, 최명숙 당선…“배려·존중으로 화합할 것”
  5. 5 강서구약 신임 회장에 김영진… 52% 득표로 도전 성공
  6. 6 차기 동작구약사회장에 이명자 후보 당선… 64% 득표
  7. 7 2022년 되자마자 급물살 타는 투자‥빅파마, 신약 후보 계약
  8. 8 백내장 수술, 인공수정체 발전‥질 높은 선택지 제공
  9. 9 대선 공약으로 주목 `탈모`…"혼탁한 시장부터 개선"
  10. 10 "부담 덜었지만, 여전히 생물학적제제 어려운 현실"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포토
블로그
등록번호 : 서울아 00156 등록일자 : 2006.01.04 제호 : 메디파나뉴스 발행인 : 조현철 발행일자 : 2006.03.02 편집인:김재열 청소년보호책임자:최봉선
(07207)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가길 19, B동 513호(양평동 5가 우림라이온스벨리) TEL:02)2068-4068 FAX:02)2068-4069
Copyright⒞ 2005 Medipan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