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약, 약국 내 무자격자 의약품 판매 약국 8곳 청문

청문대상 약국 대표약사들 "위반사항 인정, 재방방지 약속"

이호영 기자 (lhy37@medipana.com)2022-11-29 10:50

[메디파나뉴스 = 이호영 기자] 경기도약사회(회장 박영달)는 지난 27일 약국 내 무자격자에 의한 의약품 판매 등 위법행위가 확인된 약국 8곳을 대상으로 청문절차를 진행했다.
 
약사지도위원회(신윤호 부회장, 조서연․문성익 위원장)와 윤리위원회(김희준 위원장) 주관으로 진행된 이번 청문 절차는 5월중 실시된 상반기 점검에 이어 지난 10월 중 도내 100여 개 약국에 대한 현장점검 결과를 토대로 채증자료에 대한 분석과 확인을 통해, 무자격자 의약품 판매 등 위법사례가 확인된 8개 약국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앞서 약사지도위원회는 11월 7일 과거 재발방지 서약 등 주의 경고에도 불구하고 하반기 점검에서 또다시 위법행위가 확인된 11개 약국에 대해서는 별도 통보나 청문절차 없이 국민권익위원회에 고발하기로 결정한 바 있다.
 
이번 청문회에는 8명의 청문대상 약국 대표약사 전원이 참석했으며, 청문절차를 통해 모두 위반사항을 인정하고 재방방지 서약서에 서명하는 등 재발 방지를 약속했다.
 
아울러 1개월 내 재점검을 진행할 것으로 예고하는 한편, 또다시 적발될 경우 별도의 통보 없이 관계기관에 공익신고 조치한다고 안내했다.
 
청문회를 주관한 신윤호 부회장은 "국민 건강을 저해하고 약사직능에 대한 대국민 신뢰를 떨어뜨리는 약국내 무자격자에 의한 불법행위는 그 어떤 이유로도 용납될 수 없다"며 "앞으로도 도내에서 무자격자에 의한 판매행위 등 불법행위가 근절될 때까지 지부 차원에서 약국 자율정화 사업을 꾸준히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청문절차에는 신윤호 부회장을 비롯해 지부 청문위원 6명이 참석했다.

실시간
빠른뉴스

당신이
읽은분야
주요기사

독자의견

작성자 비밀번호

0/200

메디파나 클릭 기사

독자들이 남긴 뉴스 댓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