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병원, 개원 91주년 기념식 성료

"코로나 이전으로 병원 정상화 환자 최우선 생각"

박민욱 기자 (hopewe@medipana.com)2022-05-12 14:49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건국대병원이 5월 12일 개원 91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황대용 의료원장, 유광하 병원장 등 원장단과 연구업적상, 진료업적상, 장기근속상 등 대표 시상 인원만 참석한 채 영존빌딩 12층 대회의실에서 간소하게 진행되었다.

황대용 의료원장은 “2022년 5월 12일은 설립자이신 상허 유석창 박사께서 병원을 개원하시는지 91주년이 되는 날이다"며 "이제는 코로나 이전으로 병원을 정상화하고 환자를 최우선으로 생각하며 병원 발전을 위해 다시 나아갈 때이다"고 밝혔다.

유광하 병원장은 "전례 없이 힘든 상황에서도 병원 발전을 위해 노력한 모든 건국대병원 가족들에게 감사를 전한다. 91주년 개원 기념일을 맞아 건국대병원은 코로나가 남긴 상처에서 벗어나 더 나은 내일로 도약할 것을 약속한다"고 전했다.

실시간
빠른뉴스

당신이
읽은분야
주요기사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독자들이 남긴 뉴스 댓글

포토